배움과 문화가 교류를 통해 이어지다 담양고, 마 린우드고와 상호방문형 국제교류

뉴스

배움과 문화가 교류를 통해 이어지다 담양고, 마 린우드고와 상호방문형 국제교류

  • 김판수
  • 등록 2019-09-27 09:04
  • 조회수 324
[ 다문화일보 ] 김판수 기자
담양고등학교(교장 이향금)가 미국 워싱턴주 소재 자매학교인 린우드(Lynnwood)고등학교(교장 Michal Piper)와 상호방문형 국제교류를 추진해 눈길을 끈다.
 
담양고에 따르면, 학생 11명과 교직원 4명으로 구성된 미 린우드고등학교 교류단이 9월 24일부터 27일까지 담양고를 방문, 수업참여와 문화체험 등 다양한 국제교류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린우드고 교류단은 3박 4일의 방문기간 동안 홈스테이 방식으로 체류하고 있으며, 학교수업과 문화체험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오전에는 학교수업 활동에 직접 참여하고, 수업과 연계한 동아리 활동 및 난타, 전통 악기와 밴드의 연주, 댄스, K-POP 등을 함께 배우고 있다. 오후에는 담양의 자연과 문화를 느낄 수 있는 죽녹원, 소쇄원, 해동문화예술촌, 창평 한옥마을 탐방과 한과체험 등을 실시하고 있다. 국립 5.18민주묘지도 참배할 예정이다.
 
25일 한과 만들기 체험에 참여한 린우드고등학교 학생들과 관계자는 한결같이 한과가 맛있다고 입을 모았다.
 
린우드고등학교 Michal Piper 교장은 “한국 학생들의 열렬한 환영과 좋은 프로그램 운영에 감사하다.”면서 “이 교류를 통해 학생들이 지속적으로 우정을 나누면서 미래를 이끌어갈 훌륭한 리더로 함께 성장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향금 담양고 교장은 “이번 자매 교류를 통해 양국 학생들이 생각을 공유하고 서로 다른 문화를 배우고 체험하면서 문화의 다양성을 이해하고 존중할 줄 아는 세계시민으로, 글로벌 인재로 성장해 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담양고등학교와 린우드고등학교의 자매결연프로그램은 담양군과 (재)담양장학회의 예산지원으로 이뤄지고 있다.

저작권자 © 다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